‘김민재 첫 퇴장’ 페네르바체, 트라브존스포르에 역전패


[투데이스포츠=이한주 기자]’한국 수비의 희망’ 김민재(페네르바체)가 유럽 진출 후 첫 레드카드를 받았다. 김민재는 18일(이하 한국시간) 셰놀 귀네슈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2021~2022 쉬페르리가 트라브존스포르와 9라운드에 선발 출전했다. 김민재는 1-0으로 앞선 전반 14분 역습을 전개하는 과정에서 상대 유니폼을 잡아 당겼다는 이유로 옐로우 카드를 받았다. 전반 23분에는 페널티박스 안에서 드자니니와 몸싸움을 벌였다. 어깨로 밀었지만 뒤에서 강하게 밀었다는 주심의 판정에 따라 옐로우 카드를 받으며 퇴장당했다. 유럽 무대 진출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