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극장골’ 한국, WC 최종예선 시리아전 2-1 승


[일간스포츠한국=이서은 기자] 한국이 손흥민의 결승골을 앞세워 승리했다.한국은 7일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열린 시리아와의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A조 3차전에서 2-1 승리를 거두며 귀중한 승점 3점을 획득했다.한국은 4-2-3-1 전형으로 나섰다. 김승규 골키퍼를 비롯해 이용-김영권-김민재-홍철이 포백을 구축했다. 중원은 정우영-황인범이 책임졌고, 2선엔 황희찬- 손흥민-송민규, 황의조가 원톱으로 출격했다.조 2위에 머물러 있는 한국(1승 1무·승점 4)에게 조 1위 이란(2승·승점 6)과의 원정 경기(12일)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