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 A대표팀, 고양서 친선 경기 갖는다…뉴질랜드와 격돌


[TODAY스포츠=이서은 기자] 콜린 벨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축구대표팀이 국내서 두 차례 친선 경기를 갖는다.대한축구협회는 4일 “뉴질랜드 여자축구대표팀과의 ‘신세계 이마트 초청 여자축구국가대표팀 친선경기’가 오는 27일과 30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다”고 밝혔다.관중 입장 허용 규모와 티켓 판매 일정은 추후 발표될 예정이다. 여자대표팀이 국내에서 친선 A매치를 갖는 건 프랑스 여자 월드컵 참가를 앞둔 지난 2019년 4월 아이슬란드 대표팀과의 평가전 이후 2년 7개월 만이다. 최근 미국 여자대표팀을 상대로 두 차례 원정 친선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