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점 나아지는 벤투호, 이라크전서 ‘득점 갈증’ 풀까


[TODAY스포츠=이서은 기자] 벤투호의 마지막 퍼즐인 득점력은 해소될 수 있을까.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17일(한국시간) 오전 12시 카타르 도하의 타니빈 자심 스타디움에서 이라크와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A조 6차전을 치른다.한국은 3승 2무(승점 11)로 이란(4승 1무·승점 13)에 이어 조 2위에 머물러 있다. 조 3위 레바논(1승 2무 2패)과는 승점 6점까지 벌어져 있다.아시아 지역예선은 조 2위까지 월드컵 본선에 진출한다. 현재 페이스라면 무난히 본선 진출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