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호재’ 이란 원정 경기, 무관중 확정


[일간스포츠한국=이서은 기자] 한국 축구대표팀이 이란 원정 경기를 무관중으로 치룬다.이란축구협회는 11일(이하 한국시간) 한국과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A조 조별리그 4차전을 무관중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4차전은 12일 오후 10시 30분에 이란 테헤란의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한국이 조 2위(2승 1무·승점 7), 이란이 1위(3승·승점9)인 가운데 이번 경기에서 승리한다면 조 1위에 등극할 수 있다.그러나 한국은 이란과 통산 A매치 상대전적에서 9승9무13패로 열세다. 특히 경기가 열리는 아자디 스타디움은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