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L 4강전은 한국·사우디 집안 싸움…울산·포항 진출


[KD스포츠한국=이서은 기자] 2021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4강 진출팀이 모두 가려졌다.가장 먼저 선착한 팀은 사우디아라비아의 알나스르였다. 알나스르는 17일(현지시간) 사우디 리야드에 위치한 킹사우드 유니버시티 스타디움에서 이명주의 소속팀 알와흐다(아랍에미리트)를 5-1로 대파했다.알나스르와 겨룰 상대도 사우디 구단으로 결정됐다. 17일(현지시간) 사우디 리야드의 프린스 파이살 빈 파흐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8강전에서 알힐랄이 페르세폴리스(이란)에 3-0 완승을 거뒀다.동아시아 권역 4강 진출 팀은 모두 한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