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리그 코로나 폭격, 4개 팀에서 확진자 발생


[TODAY스포츠=홍재영 기자] EPL리그에 속한 4팀에서 코로나 확진자가 나왔다. 13일 토트넘,레스터 시티,맨유,애스턴 빌라 총 4개의 팀에서 코로나 양성판정을 받은 인원이 나왔다고 영국 매체가 보도했다.토트넘에 20명 이상의 스태프와 선수들이 코로나 양성판정을 받으며 경기일정에 심한 타격을 입었다. 12일 노리치와의 경기에 갔던 맨유 또한 승리의 축배를 들 시간도 없이 그 다음날 선수와 코칭스태프가 코로나 양성판정을 받으며 격리 조치에 들어갔다.이후 레스터 시티, 애스턴 빌라에서도 코로나 양성판정을 받았다는 보도가 나오며 EP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