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 선수들의 결혼 행진곡


K리그 선수들의 결혼행진이 시작됐다. 많은 K리그 팬들에게는 좋은 소식들일 수 밖에 없다. 김영찬(경남FC)이 오는 11일 연예인 이경규의 딸 이예림과 결혼한다. 결혼을 앞두고 많은 팬들의 관심을 받았던 김영찬은 구단을 통해 “선수로서 제 역할을 다할 수 있었던 것은 그녀가 옆에서 늘 응원해준 덕분이었다. 이제 결혼을 하는 만큼, 그라운드와 가정 모두에서 최선을 다하겠다. 경남 팬분들께서도 많은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현훈(서울이랜드FC)은 12일 2016년 지인의 소개로 만나 사랑을 키워온 두 사람은 5년간의 열애 끝에

Source